내포 / 충남 외투기업 ‘사회적 책임 이행’ 앞장
상태바
내포 / 충남 외투기업 ‘사회적 책임 이행’ 앞장
  • guest
  • 승인 2019.03.26 09: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NSK’, 지역 고교생에 2년째 장학금 수여

충남도가 유치한 글로벌 우량 외투기업이 지역 고등학생들에게 2년째 장학금을 수여하는 등 ‘기업의 사회적 책임’ 이행에 앞장서고 있어 화제가 되고 있다.

도에 따르면, 천안제5일반산업단지 내 외국인투자지역에 위치한 ‘한국NSK’는 26일 도내 고교생 6명을 선정, 장학금 100만 원을 각각 전달했다. 장학금을 받은 학생들은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우수한 성적으로 미래에 대한 꿈을 키워 나아가고 있는 지역 인재들로, 천안과 홍성에서 학업에 정진 중이다. 한국NSK는 지난해에도 도내 고교생 6명에게 각각 100만 원의 장학금을 전달한 바 있다.

한국NSK는 자동차용 니들 베어링 생산업체로 지난 2015년 5월 도와 MOU를 체결하고 외국인 직접투자 2100만 달러(약 230억 원) 등 총 1600억 원을 투자, 천안5일반산단 외투지역에 공장을 신축해 2017년 4월부터 가동하고 있다.

한국NSK 관계자는 “천안에 투자를 결정하고 공장 설립 과정에서 충남도와 천안시로부터 많은 도움을 받았다”라며 “지역사회에 대한 기여 방법을 모색하던 중 지역의 미래 인재들에게 투자하기로 의견을 모았으며, 앞으로는 봉사 등 다양한 활동도 펼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 관계자는 또 “소소한 활동이지만, 지역 주민과의 유대감을 쌓고, 지역 인재들에게는 회사를 알리는 효과가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이영석 도 외자유치팀장은 “도는 외국인 투자 기업과 외자유치 MOU를 체결할 때 ‘기업의 사회적 책임(CSR:Corporate Social Responsibility)’ 조항을 항상 명시하고 있다”라며 “이에 따라 한국NSK뿐만 아니라 도내 상당수 외투기업들이 사회봉사나 기부 등 다양한 형태로 지역사회에 기여하며 뿌리를 내려가고 있다”고 밝혔다. <충남도>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