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응노의 집 ‘창작스튜디오’ 공개
상태바
이응노의 집 ‘창작스튜디오’ 공개
  • 노진호 기자
  • 승인 2017.09.04 17: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7~9일 오픈 스튜디오 행사

고암이응노생가기념관(이하 이응노의 집) 창작스튜디오 제1기 입주작가 ‘오픈 스튜디오’ 행사가 오는 7~9일 펼쳐진다.

이응노의 집은 이 기간 한옥동과 컨테이너동 입주작가 5팀의 작업실을 개방한다.

오는 7일 오후 2시 개막행사에서는 입주작가와 그들의 예술작업을 소개하며, 오후 2시 30분부터는 순리필름(박영임·김정민우)의 ‘라이브 시네마 퍼포먼스’가 진행된다.


송재영 작가는 7~9일 오후 1~5시 ‘당신의 기억을 보관해 드립니다’란 주제로 스튜디오 관람객 대상 인터뷰와 지역협력형 프로그램 영상을 상영하며, 이섭 작가는 8일 오후 3~5시에 ‘레지던시 프로그램 공공성’을 주제로 자유토론을 벌인다.

또 오는 9일 오후 2시부터는 김도경, 손민광, 순리필름과 함께하는 전문가 비평 프로그램(작업 발표와 고찰)이 열린다.

한편 이응노의 집 창작스튜디오 제1기 입주작가들은 오는 11월 30일까지 레지던시 프로그램과 작가 제안 프로젝트를 진행하며, 이달 말 교류전과 포럼 등을 열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