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7-30 09:04 (금)
구항 이운영 출향인, 코로나 극복 희망 전달
상태바
구항 이운영 출향인, 코로나 극복 희망 전달
  • 윤종혁
  • 승인 2021.06.14 08: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구항면에 지난 7일 코로나 극복을 위한 희망을 담은 일회용 마스크 500매와 손 편지가 전달됐다. 주인공은 지난해 3월에도 마스크와 손 편지로 따뜻한 온정을 고향에 전달해 지역사회의 귀감이 된 구항면 출향인 이운영(68) 씨.

인천에 거주하며 작은 건설업체를 운영하는 이 씨는 작고하신 아버지의 고향을 주말마다 찾아 남은 집터와 농지를 살뜰히 살피고 있으며 평소 마을의 크고 작은 소식에 귀를 기울이며 마을의 애경사에 빠지지 않고 참여하고 있다.

이 씨는 직접 쓴 편지에 “면장님 이하 모든 직원 여러분, 연일 수고들 많으시지요. 모두 건강들 하십시오”라며 구항면 직원들을 향한 애정 어린 응원의 메시지를 전했다. 구항면은 기부 받은 마스크를 취약계층에게 전달해 이 씨의 온정을 더 많은 이들에게 전달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