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6-18 14:29 (금)
홍성낙협 신희재 과장 보이스피싱 방지
상태바
홍성낙협 신희재 과장 보이스피싱 방지
  • 김영찬 기자
  • 승인 2021.04.04 20: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현금 인출 못하게 설득

홍성낙협 신희재 과장이 빠른 대처로 보이스피싱 피해를 막았다.

본점 대부계에 근무하는 신희재 과장은 지난달 18일 고객과 상담하던 중 고객이 보이스피싱에 휘말렸다는 것을 직감했다. 신 과장은 곧바로 경찰에 신고하고 시간을 끌면서 고객이 예금을 인출하는 것을 막았다.

이 고객은 금감원 직원을 사칭한 일당에게 10일 전부터 대출받은 것이 문제가 있어 재산압류를 한다는 협박을 받고 이들 말대로 현금을 찾아 전달하려 한 것이다. 신희재 과장이 빠르게 보이스피싱을 감지하고 돈을 찾지 못하도록 강하게 요청한 덕분에 고객의 피해를 막을 수 있었다.

신희재 과장은 “앞으로도 금융사기에 피해를 입는 고객이 없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