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당항~죽도 케이블카 설치 추진
상태바
남당항~죽도 케이블카 설치 추진
  • 윤종혁 기자
  • 승인 2019.06.14 13: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홍성군 용역 “경제성 있다”
3.4km 규모…민간개발 방식, 용봉산 ‘출렁다리’도 검토중
▲ 죽도전경, 사진제공=충남도

홍성군이 남당항과 죽도를 연결하는 해상케이블카 설치를 추진한다.

군은 지난 14일 ‘남당항~죽도 해상케이블카 설치 타당성 조사 및 기본구상 용역’ 최종보고회를 가졌다.용역을 맡은 서영엔지니어링은 해상케이블카를 설치해서 운영하면 경제성이 있다는 결과를 제시했다. 또한 케이블카 설치로 홍성군을 찾는 관광객을 늘릴 수 있다는 것이다.


보고서 결과에 따르면 케이블카 거리는 3.4km이다. 지주는 4개가 설치되고, 10인승 42기를 설치할 수 있다. 해당 지역은 수자원보호구역이다. 케이블카를 설치할 경우 수자원보호구역 해제가 필요하다. 해제를 못 할 경우 ‘동·서·남해안 및 내륙권 발전 특별법’에 따라 해양관광진흥지구로 지정해 추진해야 한다.

사업비는 약 430억원 정도 쓰여질 것으로 추정됐다. 사업추진 방안으로는 공공개발 방식과 민간개발 방식이 제안됐다. 공공개발 방식은 국비와 도비, 군비로 군에서 직접 개발을 하는 것이고, 민간개발 방식은 사업자 공모로 사업을 추진하는 것이다.보고회 참석자들은 △충분한 주차장 면적확보 △어항부지를 사용 가능한지에 대한 확인 필요 △공사 진행 시 양식장 피해 대책 마련 등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김석환 군수는 “홍성군 관광 활성화를 위해 케이블카 설치가 꼭 필요하다고 생각한다”며 “민간개발 방식으로 추진하고, 수자원보호구역 해제 보다는 ‘동·서·남해안 및 내륙권 발전 특별법’에 따라 해양관광진흥지구로 지정해 추진해야 한다”고 말했다.

한편 군에서는 관광 활성화를 위해 속동전망대 스카이타워 설치 공사를 진행 중이며, 용봉산 출렁다리 설치 타당성 용역을 진행 중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