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포 / 청양 구기자, 농촌융복합산업지구 조성사업 선정
상태바
내포 / 청양 구기자, 농촌융복합산업지구 조성사업 선정
  • guest
  • 승인 2019.03.25 17: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공동인프라 구축 등 4년간 30억원 지원

충남도는 청양 구기자 농촌융복합산업지구가 농림축산식품부 공모사업인 ‘농촌융복합산업지구조성사업’ 신규 지구로 선정, 4년간 30억 원을 지원받는다고 25일 밝혔다.

농촌융복합산업 지구 조성사업은 농산물의 생산과 제조, 유통, 관광 등 전후방 산업을 함께 융합해 특화된 지역 클러스터산업으로 육성해 가는 것이다. 도는 청양의 특화품목인 구기자를 중심으로 청양구기자 산지유통센터·특화가공센터 구축, 친환경농업기반구축사업 등 생산기반 연계 사업을 제안해 최종 선정됐다.

주요 세부사업으로는 구기자 생산자 및 생산자단체 등 협의체 구성‧운영하고, 청양 구기자산업의 융복합화 및 클러스터를 구축, 고부가가치화 및 브랜드화를 추진한다.

박병희 도 농림축산국장은 “이번 공모사업은 충남도, 청양군이 함께 노력한 결과로 도 대표 농촌융복합(6차)산업의 모델로 육성시킬 것”이라며 “앞으로 농촌융복합산업 지구를 지역 내 새로운 일자리 창출과 부가가치 제고의 거점으로 육성하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도는 서천 소곡주, 공주 알밤지구가 농촌융복합산업지구로 지정된 바 있다. 서천 한산소곡주지구는 갤러리, 테마거리, 공동이용센터 등을 구축해 운영 중이며, 공주 알밤지구는 올해까지 사업을 추진할 예정이다. <충남도>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