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포 / 교육활동 중 사고 교원 배상 부담 최소화
상태바
내포 / 교육활동 중 사고 교원 배상 부담 최소화
  • guest
  • 승인 2019.03.25 10: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남교육청, 도내 전체 교원 대상 교원배상책임보험 가입

충남교육청(교육감 김지철)은 교원들이 안심하고 교육활동에 임할 수 있도록 도내 전체 교원을 대상으로 배상책임보험 일괄 가입 계약을 완료했다고 25일 밝혔다.

보험가입 대상은 도내 국·공·사립 유·초‧중‧고교와 특수학교, 각종학교, 평생교육시설 교원 2만300명이며, 기간제교원은 포함되고 휴직자는 제외된다. 이에 따라 교원이 교육활동과 관련해 피소되거나 손해 배상 책임이 발생할 경우 사고 당 2억 원, 총액 10억 원 범위에서 보험을 통한 배상이 가능하게 됐다.

보험기간은 오는 4월 1일부터 내년 3월말까지이며, 해마다 재가입할 예정이다. 올해 주관 보험사로는 입찰을 통해 메리츠화재보험이 선정됐다. 도교육청 임동우 교원인사과장은 “교권 보호는 결국 학생의 학습권 강화로 연결된다”며 “이번 보험 가입으로 소신껏 교육활동을 펼칠 수 있는 환경이 만들어져 교원 사기진작에 긍정적 영향을 줄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이번 보험 가입은 김지철 교육감 공약사업의 일환으로 이뤄졌다. 도교육청은 이외에도 교권보호센터를 운영하면서 교원 힐링캠프 운영, 심리검사서비스, 교권 보호 매뉴얼 보급 등 교권보호를 위한 다방면의 지원을 강화하고 있다. <충남교육청>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