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포 / 충남농협, ‘이달의 새농민상’시상
상태바
내포 / 충남농협, ‘이달의 새농민상’시상
  • guest
  • 승인 2019.03.04 17: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농협충남지역본부(본부장 조소행)는 농협중앙회가 선정·수여하는 ‘이달의 새농민상’ 3월 수상자에 금산군 남이면 장문광(59)·김미란(51)씨 부부와 천안시 성환읍 이상억(44)·도정화(39)씨 부부를 선정했다고 밝혔다.

장문광·김미란씨 부부는 지난 1998년 금산군에 귀농하여 신대농원을 운영하고 있으며, 자립영농의 기반을 확고히 다지는 등 지역농업 발전의 선도 농업인으로 활동하고 있다. 특히 장문광씨는 금산군 남이면에서 깻잎 작목반 조직을 주도하였으며, GAP 공선출하회장을 역임하면서 규격화된 농산물 출하를 추진하는 등 금산군 깻잎의 우수성을 알리기 위해 혼신의 노력을 다하여 이달의 새농민상 수상자로 결정되었다.

이상억·도정화씨 부부는 산란계 10만수를 사육하는 이레농장을 지난 2007년부터 천안시 성환읍에서 운영하고 있다. 이상억씨는 산란계 농장의 생산성 향상을 위해 사양관리에 주력하여 고품질 계란 생산을 위해 노력해 왔으며, 농업 경영비 절감을 위해서 계란 세척기·선별기 등 자동화 장비를 구축하여 지역축산농가와 선진기술을 공유하는 등 축산농가 소득 증대를 위한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특히 지역사회 발전을 위한 연탄봉사, 집수리 봉사 등 사회봉사활동에 적극 참여하고 있으며, 본인의 농장에서 생산되는 계란을 복지재단에 후원하는 등 지역사회 발전에 기여한 공을 인정받아 이달의 새농민상 수상자로 선정되었다. <충남농협>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