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재피해 가구에 보금자리 선물
상태바
화재피해 가구에 보금자리 선물
  • 나지영 기자
  • 승인 2019.01.25 09: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사랑나눔 5호 집 착공식이 지난 24일 장곡면에서 진행됐다. 사진제공=나눔에버클럽

나눔에버클럽(회장 한상일)이 화재로 집을 잃은 가정에게 ‘사랑나눔 5호집’을 선물했다.

장곡면에 거주하는 A씨는 지난 12월 주택화재로 다섯식구가 살고 있는 보금자리를 잃었다. 이에 나눔에버클럽은 A씨 가족을 위해 지난 24일 사랑나눔 5호 집 착공식을 열고 보금자리 만들기에 나섰다.

한상일 회장은 “다섯식구가 화재의 아픔을 극복하고 새로운 보금자리로 무사히 이사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지원 할 예정”이라며 “다음달 준공이 완료된다”고 전했다.

2014년 창립된 나눔에버클럽은 80여명의 회원들과 함께 매년 회비를 모아 관내 긴급구호 가정을 위한 새 집을 짓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