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문 제작 의상실 ‘더비앤미’
상태바
주문 제작 의상실 ‘더비앤미’
  • 홍시화 기자
  • 승인 2018.05.02 13: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나만의 옷을 제작해주는 더비앤미가 문을 열었다.

나만의 옷을 제작해주는 더비앤미(대표 이혜성)가 문을 열고 패션 리더를 기다리고 있다.

더비앤미는 숙녀복을 고객 취향별로 주문제작한다.

디자이너 의상부터 명품까지 옷·신발·가방 등을 제작한다.

1~2주일 간격으로 디스플레이가 바뀌고 기존 만들어져 있는 의상도 구매 가능하다.

어떤 스타일의 옷도 제작이 가능하기에 30대에서 60대까지 폭 넓은 연령대가 이용할 수 있다.

이혜성 대표는 “사진이나 이미지를 가져오면 가능하다”며 “나만의 옷을 나만의 체형에 맞게 입을 수 있다”고 말했다. 또 “가격은 사용되는 옷감이나 스타일에 따라 다르지만 합리적인 가격으로 만족하실 것”이라고 전했다.

내포신도시 홍북읍 센트럴뉴스케어 뒤편 1층에 위치해 있으며 문의는 010-8867-1818번으로 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