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마면 죽림리 차완회 씨 모친상
상태바
금마면 죽림리 차완회 씨 모친상
  • 오선희 기자
  • 승인 2007.04.17 14: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故 박상분(향년 77세)

장  소 : 홍성장례식장 제 1분향실

발  인 : 4월 18일 수요일 오전 9시

장  지 : 예산군 응봉면 평촌리 선영

금마면 죽림리 차완회 씨가 지난 16일 모친(故 박상분·향년 77세)상을 당했다. 홍성장례식장에서 장례절차를 마치고 18일 오전 9시 발인해 예산군 응봉면 평촌리 선영에 안장 할 예정이다.

고인은 예산군 응봉면 평촌리 태생으로 19세에 남편 차주철(77)씨와 결혼해 금마면 죽림리에서 농사지으며 생활했다고 한다. 셋째 딸 차순예 씨는 "젊어서는 형편 어려운 가정에 시집와  8남매 키우느라 몹시도 어려운 삶을 사셨다. 나이 들어 뇌경색으로 힘들어 하셨으며, 간병하는 아버지와 함께 두 분이 고생하셨다. 두분이 병환으로 고생하자 막내 아들 내외(차완회·정은용)가 부모님 모시고 살겠다고 객지 살림 정리하고 금마로 와서 모시고 살았다.  최근 교통사고로 많이 고생하셨고, 마음으로 늘 자녀들에게 폐가 되지 않을까 걱정을 하신것 같다. 혼자 되신 아버지를 생각하면 마음이 너무 아프고 효를 다하지 못한 자신이 너무 원망스럽다"며 아쉬워 했다. 

 고인의 유족으로는 아들 차정회, 관회, 완회 씨와 딸 옥순, 순자, 순예, 순희 인숙 씨가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