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9.7.17 수 10:31
 사탄 마귀란 누구인가?
 닉네임 : 그린맨  2016-05-21 13:11:20   조회: 3530   
사탄 마귀란 누구인가?
 
많은 종교 집단에서는 사탄 마귀를
존재하지 않는 미신의 잔재 혹은
지어낸 존재로 간주합니다
 
또한 각사람의 마음속에 존재하는
악한 것이라고 주장하기도 합니다
 
선과악은 언제나 공존하는 것이라는
주장으로 정당화하는 사람들도 있습니다
 
그 때문에 이탈리아의 유력한 추기경
제노아의 대주교 디오니지 테타만지가 쓴
마귀와 싸우는 방법에 관한 40장 분량의
교서는 상당한 파문을 일으켰습니다.
 
그 교서에 일부는 다음과 같습니다
 
첫 번째:
마귀가 존재한다는 사실을 잊지 말라.
자신이 존재하지 않는다고 믿게 만드는 것이
사탄마귀의 “첫 번째 속임수”이기 때문이다.
 
두 번째:
마귀가 유혹하는 자임을 잊지 말라.
자신은 예외라거나 해를 받지 않을 수
있다고 생각하지 말라.
 
세 번째:
사탄은 매우 영리하고 약삭빠르다는 것을 잊지 말라.
그는 첫 사람(아담과 하와)에게 했던 것처럼 지금도
각 사람들의 마음을 나쁜쪽으로  이끌어 미혹하고 있다
.
네 번째:
눈과 마음의 경계를 늦추지 말라.
영과 덕에 있어 강건해지라.
 
다섯째:
그리스도께서 승리를 거두셨음을 굳게 믿으라.”
그리스도께서 거두신 승리를
당신도 거두게 하실 것임을 잊지 말라.
 
이 대주교의 주장에는 사탄마귀는
실존하는 인격체라는 것을 시인하고 있습니다
 
성서는 사탄마귀에 대하여 무엇이라고 말합니까
 
고린도 후서 4 : 4 에서는 사탄마귀를
“이 세상 신” 이라고 말하면서..
사람들의 정신을 눈멀게” 한다고 지적합니다
 
베드로 전서 5 : 8에서는 사탄을
“울부짖는 사자같이 누군가를 삼키려고
찾아 돌아다니는 자” 로 지적합니다
 
요한 1서 5 : 19에서는
“온 세상은 악한 자의 권세 안에 있다” 고 말합니다
 
성서는 사탄을 실존하는 인격체이며
사람들을 나쁜 방향으로 인도하는 유혹자로 말합니다
 
사탄이란 의미는 무엇입니까?
(Satan) [대항자](혹은 대적자, 반대자) 이며
그리스어 성경에서 사타나스라는 단어는
거의 모든 경우에 사탄 마귀에게 적용됩니다
 
마귀란(호 디아블로스) 영어 (the Devil 데블)이며
중상자. 헐뜯는자, 비방자 를 의미합니다
 
성경에서는 한 천사인 영적 피조물이
창조주 하느님을 반대하고 대항하는 쪽을
택하였기 때문에 사탄마귀라는 칭호를 갖게되었습니다
 
사탄마귀라는 칭호가 있기전에 천사의 이름은
성서에 나와 있지 않습니다
 
다만 요한 8 : 44에서는 사탄을
“그는 시작할 때부터 살인자였으며
진리 안에 굳게 서지 않았다고 말해줍니다
진리가 그 속에 없기 때문“ 입니다
 
예수께서는 사탄이 한때 진리 안에 있었으나
진리를 버렸다고 지적하십니다.
 
아담과 하와를 하느님에게서 떠나게 만들어
생명의 길에서 죽음의 길로 들어서게 한자가
바로 유혹자 사탄마귀라고 알려 줍니다
 
사탄마귀의 유혹에 넘어간 아담과 하와로 말미암아
죽음이 유전되어 전 인류에 펴졌습니다
(로마 5 : 12)
 
성경 전체에 걸쳐 사탄이 보여 준 특성과 행동은,
어떤 악이라는 추상적인 원리가 아니라
인격체만이 보여 줄 수 있는 것입니다.
 
유대인도, 예수와 제자들도 사탄이 인격체로
존재한다는 것을 알고 있었음이 분명합니다.
 
이 영적 인격체는 의롭고 완전하게
출발했다가 죄와 타락으로 빗나간 것입니다.
 
야고보 1 : 14-15절은
“욕망에 끌려 유인당한다고 언급하면서
욕망이 잉태하면 죄를 낳고,
죄가 이루어지면 죽음을 낳“는 다고 지적합니다
 
사탄 마귀는 실존하는 인격체입니다
 
사탄마귀는 정치를 이용하여
세계인류를 분열시키고 있습니다
 
사탄마귀는 종교를 이용하여
인류와 사회를 분열시키고 있습니다

사탄마귀는 기독교를 이용하여
참진리를 분별하지 못하게 하고 있습니다
 
사탄마귀는 전쟁을 부추기며
인류를 무차별 살육하고 있습니다
 
사탄마귀는 폭력을 조장하여
사회를 공포에 떨게하고 있습니다
 
사탄마귀는 오락을 이용하여
도덕성을 타락시키고 있습니다
 
사탄마귀는 스포츠 이용하여
국가주의를 조장하고 있습니다
 
사탄마귀는 음란물 이용하여
부도덕에 물들게 하고 있습니다
 
사탄마귀는 이혼을 조장하여
가정을 파괴하고 있습니다
 
사탄마귀는 온갖 악을 조장하여
하느님을 원망하게 만들고 있습니다
 
사탄마귀는 모든 인류를 죽음으로
인도하는 악랄한 자입니다
 
사탄마귀는 물질을 탐욕적으로
추구하도록 강조하고 있습니다
 
사탄마귀는 요한 1서 5 장 19절에서
“온세상을 지배하는 악한자” 라고 지적합니다
 
이제 사탄마귀의 종말은 임박하였습니다
 
계시록 20 장 1- 4 절 그리고 10절에는
사탄마귀와 악귀들이 영원히 멸망될것을
예언하고 있으며 사탄마귀로부터 완전히
해방될 날이 인류앞에 얼마남지 않음을
희망적으로 예언하고 있습니다
 
우리가 사탄과 악귀들을 저항하고 승리하려면
하느님의 말씀의 힘과 하느님의 보호가 필요합니다

성서의 정확한 지식을 알아야 하며
성서의 정확한 지식을 섭취해야 하며
하느님께서 승인하시는 참종교와 연합해야 합니다

하느님께서 인류를 구출하시기 위한 왕국의 좋은소식은
전세계 240개 나라 이상에서 전파되고 있습니다
 
가까운 이웃에서 길에서 직장에서
여호와의 증인들을 만날 수 있습니다
성서를 편견없이 연구하여 사탄마귀가
없는 아름다운 세샹에서 가족이 함께
행복하게 살게 되기를 바랍니다

kwo0804@naver.com
2016-05-21 13:11:20
124.xxx.xxx.35


닉네임 :  비밀번호 : 


번호
제 목
작성자
첨부
날짜
조회
12306
  사랑할수있는나라   내나라   -   2016-09-26   3827
12305
  내포신도시의 악취문제   김성진   -   2016-09-24   3964
12304
  대한국(大韓國1897- ) 관공서(官公署)의 공휴일에 관한 규정 개정해야   김민수   -   2016-08-30   3867
12303
  신규개원 가정어린이집 보육교사모집합니다.   어린이집   -   2016-08-26   4003
12302
  홍성군노인종합복지관 조리원 채용공고(긴급)   홍성군노인종합복지관   -   2016-08-23   3995
12301
  정부,국회 회덕(懷德)특별시에 두는 입헌군주제(立憲君主制) 헌법(憲法) 개정해야   김민수   -   2016-08-16   3630
12300
  대한국(大韓國1897- ) 황실전범(皇室典範) 제정해야   김민수   -   2016-08-08   3652
12299
  관재(棺材)인 동원 비기(東園秘器)를 보관(保管)하는 장생전(長生殿)   김민수   -   2016-08-02   3774
12298
  변호사 사무실 여직원 구인   법률사무소   -   2016-07-31   4077
12297
  광천전통시장 한입 먹거리 판매대 운영자 모집   광역시에서읍으로     2016-07-26   3893
12296
  죽음이란 무엇인가?   그린맨   -   2016-07-23   3823
12295
  "헌혈해유함께해유" 헌혈에 동참합시다   이민환   -   2016-06-27   3714
12294
  세계화(globalization)   그린맨   -   2016-06-22   3667
12293
  국민건강보험공단 인턴모집 안내   홍성지사     2016-06-08   3844
12292
  경운궁(慶運宮) 환원하고 연지(蓮池),인화문(仁化門),상림원(上林苑) 원형 복원해야   김민수   -   2016-06-02   3691
12291
  홍성도 최소한의 연안항(가칭:홍주항)이라도 있었으면 한다.   홍성포구   -   2016-06-01   3528
12290
  이런 단체의 곳은 군민의 혈세를 지원하지 말아야 한다.   문화사랑   -   2016-05-27   3864
12289
  <B>사탄 마귀란 누구인가?</B>   그린맨   -   2016-05-21   3530
12288
  (5/24 화) 인문학 특강 안내   충남도립대학교 평생&     2016-05-16   3759
12287
  관리자에 의해 삭제 되었습니다.   익명   -   2016-05-16   3797
제목 내용 제목+내용 이름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게시판 : 자유게시판자료실기사제보인물DB   신문사소개 : 신문사소개광고안내구독신청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
등록번호:충남, 아00021  |  등록연월일:2006년12월22일  |  발행인:(주) 홍성신문 윤두영  |  편집인: 김사라
우) 32219 충남 홍성군 홍성읍 의사로 72번길 26  |  전화 (041)634-3001~3  |  팩스 (041)633-4050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사라
Copyright © 2011 홍성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hsnews.co.kr